LG엔솔, 혼다와 美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 설립

LG에너지솔루션과 일본 혼다가 미국에 5조1000억원을 투입해 전기차 배터리 생산 공장을 건설한다. 권영수 LG에너지솔루션 부회장(왼쪽)과 미베 토시히로 최고경영자가 29일 서울 여의도 파크원에서 미국 첫 전기차 배터리 합작사 설립 계약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미국 전기차 배터리 시장 전망

LG에너지솔루션과 일본 혼다가 미국에 5조1000억원을 투입, 전기차 배터리 생산 공장을 건설한다. 한국 배터리 기업과 일본 완성차 업체가 미래 전동화 전환을 목표로 합작 공장을 설립하는 건 처음이다. 혼다는 전기차 플랫폼 기반의 첫 순수 전기차에 LG에너지솔루션 전기차 배터리도 탑재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29일 서울 여의도 파크원에서 일본 자동차 기업 혼다와 미국 오하이오에 전기차 배터리 합작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권영수 LG에너지솔루션 부회장, 미베 토시히로 최고경영자 등이 참석했다. 합작사 지분율은 LG에너지솔루션 51%, 혼다 49%다. 양사는 북미에 5조1000억원을 투자, 2025년 40기가와트시(GWh) 규모 생산시설을 신축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합작으로 북미 최대 규모 전기차 배터리 생산 능력을 확보한다. 미국 GM, 스텔란티스, 혼다 등 3대 자동차업체와 합작공장을 짓는다. 현재 20조원 이상을 투입할 예정이다. 혼다는 LG에너지솔루션과 합작으로 처음으로 전기차 배터리 생산능력을 갖추게 된다.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lRA) 시행으로 합작법인 설립이 급물살을 탄 것으로 전해졌다. IRA는 미국에서 전기차 생산한 기업에 세금 공제 혜택을 준다. 혼다는 세계 전기차의 30% 넘는 전기차를 미국에서 판매하고 있다.

권영수 부회장은 “혼다와 합작은 북미 전기차 시장 지배력을 더욱 강화할 계기가 될 것”이라며 “고객과 긴밀 협력 통해 전동화에 앞장서 ‘고객이 신뢰하고 사랑하는 세계 최고의 배터리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베 토시히로 대표이사는 “혼다는 2050년까지 모든 제품과 기업 활동에서 탄소 중립을 실현할 것”이라며 “고객과 가까운 곳에서 제품을 만든다는 신념으로 글로벌 배터리 선도 기업인 LG에너지솔루션과 전기차 배터리 생산기지를 구축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김지웅기자 jw0316@etnews.com



‘LG엔솔, 혼다와 美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 설립’에 대한 내용을 요약했습니다. 내용이 더 궁금하시다면 글 제일 하단에 있는 [더 확인하기] 버튼을 클릭해 확인하세요.

출처 : LG엔솔, 혼다와 美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 설립

[ LG엔솔, 혼다와 美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 설립 ] 글에 대한 콘텐츠 저작권은 전사신문에 있으며, 전자신문에서 RSS를 제공 받았습니다.

대출이 필요할 때

무직자, 주부, 직장인, 대학생, 신용불량자까지 직장인대출, 소액대출, 비상금대출, 개인대출, 모바일대출, 무직자대출, 신용대출, 소상공인대출, 사업자대출, 정부지원대출, 개인회생이 필요할 때 검색해보세요

대출
대출 정보 지식사이트

꼭 필요한 대출 정보

  1. 무직자대출
  2. 소액대출
  3. 비상금대출
  4. 주말대출
  5. 정부지원대출

Leave a Comment